동물의 세계

늑대의 머리를 가진 발바리 中서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머리는 늑대, 몸은 개?

최근 중국에서 늑대의 머리를 가진 특이한 개가 나타나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중국 푸졘(福建)성 취안저우(泉州)시 옌(顔)씨의 집에 살고 있는 이 개는 늑대의 머리에 발바리(몸이 작고 다리가 짧으며 온몸에 긴 털이 나 있는 개)의 몸을 가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태어난 지 1년이 조금 넘은 이 개의 가장 큰 특징은 머리와 다리는 모두 회색인 반면 몸집은 확연히 진한 갈색을 띄고 있는 점.

약 1년전 새끼였던 이 개를 사왔다는 주인 옌씨는 “처음 집에 왔을 때는 이런 모습이 아닌 그저 평범한 강아지의 모습이었다.”며 “1년사이 몰라보게 모습이 변해 놀라울 뿐”이라고 전했다.

이 개의 사진을 본 대부분의 네티즌들도 “한번도 보지 못한 개의 모습”이라며 “정말 개와 늑대의 혼종이 아닐까”라는 의견을 올리는 등 의구심을 표했다.

한편 이 특이한 개는 조만간 취안저우시 동물관리과로 보내져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