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섹시한 엉덩이’ 제니퍼 로페즈 ‘만삭 몸매’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상에서 가장 섹시한 여성’ 제니퍼 로페즈가 한 공연장에서 임신으로 변한 몸매를 드러냈다.

남성잡지 ‘FHM’ 조사에서 ‘가장 섹시한 여성’으로 꼽혔던 제니퍼 로페즈는 최근 할리우드 코닥극장 앞에서 만삭에 가까운 몸으로 남편과 함께 포즈를 취했다.

로페즈는 당초 코닥극장의 ‘무비스 록 쇼’(Movies Rock show)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무대에 서지 않고 2시간 동안 무대에서 가까운 객석에 앉아 자리를 지켰다. 이제 무대에 서기에는 무리가 있는 몸 상태라는 것을 스스로 인정한 셈.

섹시한 엉덩이의 가치가 1조원이라는 조사가 나와 화제를 모았던 로페즈가 과연 출산 후 예전의 몸매 되찾을 수 있을지 남성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nowmagazine.co.uk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 통신원 myungwlee@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