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英BBC, 조승희 사건 1주년 특집방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국 BBC가 32명이 숨진 미국 버지니아공대 참사 1주년을 앞두고 조승희에 대한 특집방송을 지난 8일 저녁 9시(현지시간)에 방영했다.

BBC는 ‘이 세계: 버지니아텍 참사’라는 제목의 방송에서 참극을 낳은 조씨의 사회적 부적응증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방송에는 조씨의 학교 담임교사와 동료학생들, 한국내 친지들, 학교의 전문 상담사 등과의 인터뷰가 담겼다.

13살 때 조씨를 치료했다는 심리학자는 인터뷰에서 “조승희는 ‘선택적 함구증’(특정상황에서 말을 잘 못하는 병ㆍSelective mutism)과 우울증을 겪었다. 이로 인해 참극이 빚어진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조씨의 부모를 만났던 버지니아 커먼웰스대 아동심리학자 벨라 수드 박사는 “조승희는 세상에서 소외되면서 자기만의 어떠한 표시를 남기고 싶어했다.”고 분석했다.

특집방송은 조씨의 이기적인 복수심은 32명의 무고한 학생들의 목숨을 빼앗는 불행한 참사로 끝을 맺었다고 결론을 내렸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통신원 starlee07@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