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천상의 목소리’ 신동 코니 탤벗 한국온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천상의 목소리’가 한국에 온다.

신동 코니 탤벗(7)이 다음 주 초 내한해 SBS ‘스타킹’에 출연한다.

코니 탤벗은 지난해 영국 최고의 인기TV프로그램 ‘브리튼스 갓 탤런트’(Britain’s Got Talent)에 출연해 ‘천상의 목소리’로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코니는 이 프로그램에서 세계적인 스타로 떠오른 폴 포츠에 이어 2등을 차지했다. 당시 코니가 부른 노래의 동영상은 3000만 건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국내에서도 폭발적인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코니 내한 주관사 뮤직컴파스 관계자는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스타킹 측에서 지속적으로 출연제의를 해왔다.”며 “앨범 제작 때문에 미루다 곧 앨범 ‘오버 더 레인보우(Over The Rainbow)’를 한국에서도 발매 예정이어서 프로모션 일정과 함께 출연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탤벗은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4박5일간 한국에 머물게 되며 ‘스타킹’ 탤벗편은 어린이날 특집 편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나우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