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英기자 “챔스 결승전 주목할 선수는 박지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지성의 팀 내 입지 달라졌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박지성이 2007-2008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눈여겨 보아야 할 선수 중에 하나로 소개됐다.

영국 텔레그래프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두 팀, 맨유와 첼시가 맞붙는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대한 기사에서 양 팀 외국인 선수들의 활약을 관전 포인트로 다뤘다.

세계적인 축구 전문기자 헨리 윈터는 이 기사에서 에드윈 반 데 사르 골키퍼에 이어 박지성을 맨유 선수 중 두 번째로 거론하며 주목해야 할 선수로 꼽았다.

헨리 윈터는 “박지성이 챔피언스 리그 경기에서 보여준 활약은 놀라웠다.”면서 “지난 바르셀로나와의 4강전에서는 거의 골과 다름없는 장면들을 만들어냈다.”고 경기 활약에 대해 전했다.

이어 “크리스티아누 호날도, 웨인 루니, 카를로스 테베스, 폴 스콜스 등의 선수들이 락커룸에서 박지성에게 먼저 다가가는 경우가 많아진 것만 봐도 그의 성장에 대한 주변의 평가를 알 수 있다.”며 팀내 입지가 이전과는 많이 달라졌음을 설명했다.

또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라이언 긱스의 경험을 중시할 수도 있지만 박지성의 에너지 역시 인상 깊었을 것”이라며 박지성의 결승전 출전 가능성을 점쳤다.



헨리 윈터는 영국에서 가장 명망이 높은 축구 전문기자 중 한명으로 이전에도 박지성이 이번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선발로 나설 것이라는 내용의 글을 국내매체에 보낸바 있다.

한편 맨유와 첼시는 오는 21일 모스크바 쿠즈니키 경기장에서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치른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