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김제동, 아나운서들이 뽑은 최고의 ‘우리말지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제동이 제2회 MBC 우리말지기상 TV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우리말지기’는 방송에서 바르고 고운 우리말을 사용하는 진행자를 지칭하는 것으로 아나운서를 제외한 MBC 전체 프로그램의 진행자를 대상으로 선정한다.

MBC 아나운서국 우리말위원회 전문위원들의 추천을 받아 후보를 선정하며 지난 4월 23일부터 5월 2일까지 iMBC 홈페이지를 통해 네티즌 투표로 최종 수상자를 결정해 이번 김제동의 수상은 더욱 뜻깊다.

‘우리말지기’로 선정된 김제동은 현재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고수가 왔다’, ‘환상의 짝꿍’의 MC로 활약하고 있으며 특히 ‘환상의 짝꿍’에서는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부드러운 진행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제동은 “아나운서 분들과 네티즌 분들이 함께 주시는 상이기 때문에 MC로서 더욱 기쁘고 영광스럽다.”며 “앞으로 더 바르고 고운 우리말을 사용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제동은 7일 오전 11시 iMBC 우리말위원회에서 열리는 시상식에 참석한다.

사진제공 = 웰메이드 스타엠

서울신문NTN 서미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