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고양이 통째로 삼킨 비단뱀 ‘X-레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호주에서 고양이를 통째로 삼켜버린 비단뱀의 X-레이(X-ray)사진이 언론에 보도돼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일(현지시간) 호주 노던준주(Northern Territory)의 한 가정집에 길이 1.5m의 비단뱀 한마리가 출현, 생후 8주된 아기 고양이 한마리를 단숨에 잡아먹은 일이 발생했다.

비단뱀이 아기 고양이 콜(Kohl)을 꽁꽁 휘감아 질식시키고 턱을 탈구시켜 그 자리에서 삼켜버린 것.

당시 콜은 뱀보다 무려 3배 이상의 머리크기를 가지고 있었지만 갑작스런 비단뱀의 공격에 무력했다.

수분 내에 콜을 삼켜먹은 비단뱀은 그 자리에서 포획됐으며 비단뱀의 X-레이 촬영 결과 콜의 사체는 뼈대를 드러낸 채 비단뱀의 내장 속에 그대로 있었다.

비단뱀의 ‘고양이 습격’을 목격한 타라 맥라렌(Taara McLaren·14)은 “아침에 고양이 먹이를 주러 나갔다가 콜이 없어진 것을 알았다.”며 “배가 불룩한 비단뱀을 발견해 엄마에게 소리쳤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타라의 엄마 아샤 맥라렌(Asha McLaren)은 “다행히 다른 8마리의 고양이들은 안전했다.”며 “콜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고양이었는데 이런 일이 일어나 가슴이 아프다.”고 밝혔다.

아샤 맥라렌의 신고로 출동한 뱀 포획전문가 고든 캐닝(Gordon Canning)은 “비단뱀이 새끼 고양이를 삼켜먹는 것은 흔한일이 아니다.”며 “아마 고양이를 다 소화시킬때까지 1주일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단뱀은 야라웡가(Yarrawonga) 소재의 아크 동물 병원(the Ark Animal Hospital)으로 이송됐으며 몇 주 안에 다시 야생으로 돌려보내질 예정이다.

사진=Icon Images/Newspix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