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교황, 청소년에게 휴대전화 문자 보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교황이 청소년들에게 문자를 보낸다?

호주 ABC 방송은 “다음달 15일부터 20일까지 시드니에서 개최되는 ‘세계 청소년의 날’ (World youth day) 행사에서 교황이 청소년들에게 종교적 영감을 주는 문자를 보낼 것”이라고 지난 7일 보도했다.

이 이벤트는 휴대전화에 익숙한 청소년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려는 교황의 노력으로 행사에 참석하는 순례자들은 매일 교황으로부터 문자를 받게된다.

행사 담당 주교인 안소니 피셔 (Anthony Fisher)는 “아이들이 쓰는 언어로 더 가까이 소통하는 것이 이 이벤트의 목적”이라며 “교황의 문자 외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청소년들에게 다가갈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또 이번 행사가 “역대 세계 청소년의 날 행사 중 가장 혁신적인 행사가 될 것”이라고 자신 있게 말했다.

세계 청소년의 날은 1984년 요한 바오로 2세가 이탈리아 로마에서 처음 시작한 것으로 참가를 원하는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모여서 카톨릭 믿음에 대해 축제를 벌이는 날이다. 행사는 2-3년에 한 번씩 매번 다른 장소에서 열리며 이번 행사가 12번째다.



카톨릭 교회는 영어, 불어, 이탈리아어, 스페인어로 진행될 이번행사에 약 20만명의 청소년이 모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사진=www.akyouth.org.nz

서울신문 나우뉴스 김지아 기자 skybabe8@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