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에릭ㆍ구혜선 주연 ‘최강칠우’ 6월 9일 첫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릭(문정혁), 구혜선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풍속무협사극 ‘최강칠우(극본 백운철ㆍ연출 박만영)의 첫 방송이 6월 9일 월요일로 최종 결정됐다.

‘최강칠우’는 KBS 2TV 월화드라마로 채림, 이종혁 주연의 ‘강적들’의 후속작으로 6월 16일 첫방송 예정인 SBS ‘식객’, MBC ‘밤이면 밤마다’와 시청률 경쟁을 펼친다.

이미 수목드라마는 SBS ‘일지매’와 MBC ‘스포트라이트’의 대결구도에 KBS 2TV ‘태양의 여자’가 합류하며 시청률 경쟁을 펼치고 있어 올 여름 안방극장에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최강칠우’ 제작사의 한 관계자는 “1, 2회는 아역 연기자들이 열연한 대규모 폭파 장면을 비롯해 주인공 ‘칠우’가 자객의 삶을 살게 되기까지의 흐름이 담겨있다.”며 “화려한 액션과 웃음까지 함께 담아낸 색다른 분위기의 무협사극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 = 올리브나인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