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한고은ㆍ류진, ‘강적들’ 깜짝 카메오 출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말 드라마의 시청률 쟁탈전을 벌이고 있는 KBS 2TV ‘엄마는 뿔났다’와 MBC ‘천하일색 박정금’의 류진과 한고은이 KBS 2TV ‘강적들’(극본 강은경, 연출 한준서) 마지막 회에 카메오로 출연한다.

류진은 ‘오필승 봉순영’을 통해 채림, 강은경 작가 그리고 ‘경성 스캔들’의 한준서 감독까지 감독, 작가, 배우와 친분을 자랑한다.

이에 류진은 ‘강적들’ 촬영 전부터 먼저 카메오 출연 의사를 밝혀오다 결국 마지막 회인16부에 까칠한 채림의 남자 선배로 출연한다.

또한 한고은은 ‘경성스캔들’의 한준서 감독에 대한 의리로 ‘강적들’의 마지막 회에 류진과 함께 카메오로 출연한다.

한고은은 여자 경호관으로 당당하고 매력적인 캐릭터로 등장해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길 것으로 기대된다.

한준서 감독은 “류진, 한고은 모두 바쁜 스케줄 속에서 ‘강적들’ 카메오 출연에 흔쾌히 응해줘서 너무 고맙다.”고 밝혔다.



한편 영진(채림), 수호(이진욱), 관필(이종혁)에 대한 결말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가운데 마지막 2회 방송 분을 남겨 두고 있는 ‘강적들’은 다음주 월, 화 오후 9시 55분에 방송 된다.

사진 = KBS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