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휴대폰 팝콘 동영상’ 광고로 밝혀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휴대전화를 이용해 팝콘을 만드는 장면으로 진위논란에 휩싸였던 ‘휴대폰 팝콘 동영상’이 한 미국업체의 광고동영상으로 밝혀졌다.

와이어드닷컴(wired.com)은 13일 “유튜브에 올라왔던 휴대폰 팝콘 동영상은 블루투스 헤드셋을 판매하려던 카도 시스템(Cardo Systems)사의 광고동영상이었다.”고 보도했다.

이 동영상은 휴대폰 3대를 삼각형 모양으로 놓은 뒤 그 안쪽에 옥수수 알갱이를 깔고 휴대폰이 진동하자 알갱이가 팝콘으로 변하는 내용이다.

이처럼 생활 속에 파고들어 제품을 몰래 홍보하는 마케팅을 ‘스텔스 마케팅’(Stealth Marketing)이라고 한다.



마케팅 담당자인 캐서린 로도스는 “동영상에 대한 다양한 인터넷 이용자의 관심을 이끌어냈다는 점에서 대성공”이라고 밝혔다.

이 동영상은 지난달 28일 처음 등록된 이래 각 나라별로도 제작됐으며 회사에서는 “동영상의 총조회수가 600만을 넘었다.”고 밝혔다.

현재 이 회사의 홈페이지에는 “휴대전화로 팝콘을 만드는 것은 영화에서나 가능한 일”이라고 적혀있다.



사진=유튜브

서울신문 나우뉴스 김철 기자 kibou@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