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갈색눈동자’ 이세나, 야생동물과 함께 안방극장 첫 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브라운아이즈’ 3집 CF의 ‘갈색눈동자’로 대중의 관심을 모으고 있던 신인배우 이세나가 남아공 야생동물과 함께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현재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SBS ‘TV 동물농장’촬영을 한창 진행 중인 이세나는 표범, 도마뱀, 원숭이 등과 전혀 두려움을 느끼지 않고 자연스럽게 어울리고 있다.

소속사측은 이세나가 최근 국내에서 자신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는 말을 전해 듣고 “믿기지 않는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세나는 “이번 촬영을 통해 동물들과 친구가 된 기분이다.”며 이번 촬영에 대한 소감을 전하는 한편 “한국에 돌아가면 바로 드라마 촬영에 임해야 하기 때문에 피부가 너무 많이 타지 않도록 조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9일 공개된 브라운아이즈 3집 발매 광고 스팟에서 갈색 눈동자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인 이세나는 앨범이 공개된 이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이세나가 남아공의 야생동물들과 함께하는 SBS ‘TV 동물농장’으로 22일 오전 9시 40분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사진=BOF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