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NOW포토] 아라 “이제는 숙녀라 불러 주세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아라(본명 고아라)가 27일 오후 8시30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홀에서 열릴 ‘제45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전 레드카펫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서울신문NTN 한윤종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