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검도 복장의 미소녀 캐릭터? 색다른 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소녀 스포츠 온라인게임 ‘스파이크걸즈’가 최근 새로운 의상을 추가했다.

새롭게 적용된 의상은 각 캐릭터의 특징에 맞춰 서로 다른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 특징이다.

가령 ‘슈’ 게임 캐릭터는 마리아 샤라포바 선수의 복장을 본 딴 ‘라켓 슈퍼스타 스킨’을 새로 입을 수 있게 됐다.

관련 게임 이용자들은 앨리스 캐릭터의 복장인 ‘기검체일치 검도복’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에 대해 서비스 업체인 한빛소프트 측은 ‘스파이크걸즈’ 게임 이용자 중 대다수가 애니메이션에 관심을 보인 점을 들어 학원물 애니메이션에서 자주 노출된 여성 검도복을 선호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새로운 의상의 추가에 맞춰 게임 아이템 상점도 변경됐다. 초보샵에선 기존의 방식과 달리 200여종이 넘는 아이템을 즉시 구매할 수 있다. 잡화점에선 무작위로 희귀 아이템이 생기기도 한다.

서울신문NTN 최승진 기자 shaii@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