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베타 임박 ‘스타크래프트2’, 연타석 홈런 치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최근 국내에서 ‘스타크래프트2’ 시연회를 열어 화제다.

이번 시연회는 베타 테스트를 앞두고 있어 의미가 크다. 완성도에 고집을 보이는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특성상 베타 테스트에 사용되는 버전은 정식 버전에 준하는 것으로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번 시연회에 참석한 대다수는 ‘스타크래프트2’ 최신 시연 버전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우려했던 이질감은 줄었으며, 빠른 속도감에 화려한 3D 그래픽을 앞세워 달라진 첫 인상을 보였다.

새롭게 공개된 ‘스타크래프트2’ 시연 버전은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TS) 게임 본연의 모습을 갖추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전작인 ‘스타크래프트’는 실력차를 구분 짓는 요소 중 하나로 빠른 손놀림을 요구했다. 반면 ‘스타크래프트2’ 시연 버전은 흔히 물량으로 불리는 유닛 생산력을 쉽게 높일 수 있도록 설정돼 전략적인 측면을 강조했다.

방송인 이현주씨는 ‘스타크래프트2’ 최신 시연 버전을 접한 뒤 “초보자들의 진입장벽이 낮아지고 다양한 전략적 진행이 요구된 모습에 눈길이 간다”고 말했다.



시연 버전을 통해 본 ‘스타크래프트2’는 전작의 연장선상에 위치한다. 정확한 표현은 ‘스타크래프트’의 발전형이다.

몇몇 새로운 유닛이 등장하고 시스템적으로 차별화된 전술을 요구하지만 전작과 선을 긋기 위해 날을 세운 게임이 아님을 의미한다.

게임 이용자들을 가상의 우주전쟁으로 몰아넣던 테란, 프로토스, 저그 종족은 여전히 건재하며, 세계관 역시 동일하게 적용된다.

이에 대해 엄재경 해설위원은 “광범위한 스타크래프트 팬층을 그대로 흡수하는 것과 함께 (스타크래프트1의 인기가 높은) 한국의 탄탄한 e스포츠 인프라를 활용하기 위해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입장에선 놓일 수 없는 선택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스타크래프트2’ 미디어 시연회는 국내 언론과 전문 커뮤니티 관계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시연회는 AMD 페넘 II X 4 쿼드코어 프로세서 955 및 ATI 라데온 HD 4870 그래픽 카드가 탑재된 PC 40여대에서 이뤄졌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측은 ‘스타크래프트2’의 전세계 베타 테스트 실시 시기로 올해 여름 시즌을 유력하게 보고 있다.

서울신문NTN 최승진 기자 shaii@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