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5월의 신부’ 신애, 화사한 웨딩사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월의 신부’가 된 신애가 화사한 웨딩사진을 공개했다.

배우 신애는 지난 28일 서울 광진구 W호텔 애스톤하우스에서 2살 연상의 유학생 박 모씨와 웨딩마치를 울렸다.

특히 이날 신애 커플은 오후 1시와 6시, 결혼식을 두 차례로 나눠 진행해 화제가 됐다. 첫 번째 결혼식에는 가족과 친지들의 하객들이, 두 번째 결혼식은 연예인 동료들이 참석해 부부의 앞날을 축하했다.



신애 소속사 관계자는 “공인이 아닌 일반인과 결혼하기 때문에 신랑과 가족들의 사생활 보호가 중요하다.”며 비공개로 결혼식을 진행한 것에 대해 양해를 구했다.

신애 부부는 제주도로 짧은 신혼여행을 다녀온 후 서울 방배동에 신접살림을 차린다.

(사진제공=씨엘하우스)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