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신비가수’ 라니, 오늘(5일) 데뷔…얼굴은 ‘아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면 속 그녀’ 신인가수 라니가 오늘(5일), 전격데뷔 무대를 갖는다.

그동안 가면으로 얼굴을 가린 채 ‘신비주의’ 전략을 내세웠던 가수 라니가 5일 방송되는 KBS 2TV ‘뮤직뱅크’에서 데뷔무대를 치른다.

개그맨 한민관이 음악 제작자로 나서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라니는 ‘뮤직뱅크’에도 가면을 쓴 채 무대에 오른다. 라니가 발표한 신곡 ‘뿔났어’는 흥겨운 멜로디와 중독성 있는 가사로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세미 트로트 곡이다.

라니 소속사 관계자는 5일 오후 서울신문NTN와의 전화통화에서 “라니의 존재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다. 하지만 아직은 비밀”이라면서 “일요일이 되면 라니의 얼굴을 볼 수 있게 될 것이다.”고 귀띔했다.

이어 소속사 관계자는 “‘뮤직뱅크’와 일요일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에는 모두 가면을 쓰고 무대에 오른다.”며 “그날 밤 방송되는 KBS 2TV ‘개그콘서트’에는 가면을 벗은 얼굴이 처음 공개된다. 그때 되면 모든 게 밝혀진다.”고 말했다.

라니는 데뷔 전에 공개된 사진만으로도 네티즌들 사이에서 큰 이슈가 된 바 있다. 라니의 사진과 뮤직비디오를 본 네티즌들은 현재 활동 중인 여자 연예인들을 거론하면서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사진제공=라인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