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에이트, 신곡 첫방 후 ‘온라인 1위’ 기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인조 혼성그룹 에이트(8eight)의 신곡이 전작 ‘심장이 없어’를 뛰어넘는 기세를 보이고 있다.

11일 Mnet ‘엠 카운트다운’을 통해 신곡 ‘잘가요 내사랑’의 첫 방송을 치른 에이트는 당일 실시간 음악차트와 포털 검색어 차트를 모두 석권, 전 타이틀 곡 ‘심장이 없어’를 능가하는 빠른 상승세를 보였다.

에이트의 ‘잘가요 내사랑’은 11일 온라인 음악 사이트인 엠넷닷컴, 벅스뮤직 등에서 실시간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당일 오후 네이버, 다음 등 포털사이트에서 검색어 1위에 등극했다.

’잘가요 내사랑’은 브리티쉬 록 그룹 ‘오아시스’를 연상케 하는 기타 선율과 힙합 비트가 감각적으로 어우러진 하이브리드 곡. 히트 작곡가 방시혁이 2년 넘게 공을 들인 야심작이다.

소속사 측은 “에이트의 멤버들은 방시혁이 특별히 아끼는 ‘잘가요 내사랑’을 제대로 소화해내기 위해 지난 2년 간 보컬 녹음만 7번했으며 방시혁 역시 믹싱 14번, 마스터링 4번이라는 긴 작업 끝에 완성본을 내놓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잘가요 내사랑’ 뮤직비디오에는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추가을 역으로 주목받은 김소은이 주인공으로 열연해 전작 ‘심장이 없어’에서 드라큐라로 분해 화제를 모았던 원더걸스 소희의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최정주 기자 joojoo@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