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윤상현·선우선, CF서 부부로 재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상현과 선우선이 다시 한 번 부부로 호흡을 맞췄다.

선우선의 소속사인 싸이더스HQ는 15일 “선우선이 최근 윤상현과 자외선 살균청소기 레이캅의 광고 촬영을 함께 마쳤다.”고 전했다.

얼마 전 종영한 MBC 드라마 ‘내조의 여왕’에서 부부로 연을 맺었던 탤런트 윤상현과 선우선이 이번에는 CF에서 부부로 등장해 심상치 않은 인연을 과시했다.



광고 관계자는 “주부를 대상으로 한 부부 호감도 자체조사 결과 주부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중년의 매력남 윤상현과 도도하고 트렌디한 이미지의 선우선이 깨끗하고 세련된 제품의 이미지와도 맞아 모델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편 ‘내조의 여왕’ 이후 선우선은 영화 ‘거북이 달린다’로 관객들과 만나고 있고 윤상현은 가을께 드라마로 복귀할 예정이다.

(사진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정병근 기자 oodless@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