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아이유 ‘3단고음’ 실제로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가 폭발적인 3단고음 가창력으로 첫 무대를 장식했다.

아이유는 10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KBS 2TV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에 출연해 지상파 방송의 첫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꾸몄다. 이날 아이유는 긴 생머리와 고혹적인 눈화장으로 여성적인 성숙미를 발산했다.

아이유가 지상파 방송에서 처음 공개한 ‘좋은날’은 오빠를 짝사랑하는 소녀의 설렘과 슬픔, 기쁨 등 다양한 감성을 가사에 담고 있다. 특히 아이유는 ‘좋은날’을 소화하며 3단고음 처리의 놀라운 가창력을 드러내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아이유의 무대를 지켜본 전문 음악 평단은 “아이유의 신곡 중 최고음은 가수도 어려운 키”라며 “아이유는 맑은 음으로 깨끗하고 자연스럽게 발성해내 높은 점수를 줄 말하다”고 평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뮤직뱅크’에는 아이유 외에도 카라, 애프터스쿨, 윤하, 팀, 서인영, 2AM 등이 출연해 멋진 무대를 펼쳤다.

사진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뉴스팀 ntn@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