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박명수, 오싹한 예언적중…“유재석, 오늘 대상 아닌듯”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연예대상에서 개그맨 박명수의 예언이 적중했다.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공개홀에서 열린 ‘2010 KBS 연예대상’에서 ‘해피투게더 시즌3’가 베스트팀워크 상을 수상했다.

이날 수상을 위해 ‘해피투게더 시즌3’의 MC 유재석 박미선 신봉선과 함께 무대에 오른 박명수는 “좋은 동료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며 소감을 전하던 중 옆에 서 있던 유재석에게 “그런데 오늘 대상이 네가 아닌 것 같다. 올라온 김에 소감이라도 말하라”며 의미심장한 농담을 던지며 대상을 예측했다.

이어 유재석은 “제작진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하다. 그리고 박명수씨의 2관왕을 축하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실제로 이날 시상식에서 유재석은 박명수의 예상이 적중한 듯 대상수상에 실패해 베스트 팀워크 상에 만족해야했다.

한편 박명수는 베스트 팀워크 상외에도 최고의 엔터테이너 상을 수상해 ‘2010 KBS 연예대상’에서 2관왕을 달성했다.

사진 = KBS

서울신문NTN 오영경 기자 oh@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