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C형 간염 걱정 끝…백신 드디어 나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에서 한 해 약 1만5000여명의 목숨을 앗아가는 ‘침묵의 전염병’ C형 간염의 백신이 마침내 개발됐다.

영국 데일리 메일의 24일 보도에 따르면 지난 1989년 C형 간염을 발견한 캐나다 앨버타 대학의 마이클 휴튼 박사(사진)가 10년의 연구 끝에 C형 간염 백신 개발에 성공했다.


휴튼 박사는 이 백신이 C형 간염 모든 바이러스의 변종에도 예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임상시험과 당국의 승인을 거쳐 시판용 백신이 나오는데 까지 약 5~7년이 걸릴 거라고 내다봤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에 따르면 지난 2007년 미국에서는 에이즈보다 C형 간염으로 사망한 사람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나 충격을 줬다.

서울신문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