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디스코의 전설’ 도나 서머 폐암으로 사망

작성 2012.05.18 00:00 ㅣ 수정 2018.06.19 15:0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경쾌하고 파워풀한 비트의 ‘핫 스터프’ 등으로 유명한 ‘디스코의 여왕’ 도나 서머가 17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플로리다에서 폐암으로 사망했다.

외신들은 서머가 지인들에게 “뉴욕 9·11 테러 이후 독성입자를 흡입해 폐암에 걸렸다 ”고 말해왔다고 보도했다.

본명이 라도나 아드리안 게인즈(LaDonna Adrian Gaines)인 서머는 1948년 보스턴에서 태어나 10세때 교회성가대에서 독창을 하는등 어린시절부터 음악적 재능을 보였다.

75년 ‘러브 투 러브 유어 베이비’로 미국 차트에 데뷔한 서머는 ‘쉬 워크스 하드 포 더 머니’ ‘핫 스터프’ ‘아이 필 러브’ ‘배드 걸스’ 등 숱한 히트곡을 내며 70~80년대 디스코 여왕으로 군림했다.


그녀는 1973년 배우 헬무스와 첫결혼을 하였고, 80년 가수인 브루스 수다노와 재혼해 두딸을 낳았다.

그래미 상을 5회나 수상한 서머는 올해 로큰롤 명예의 전당 후보로 지명되었으며, 13개월 동안 네곡의 넘버 원 히트곡을 기록한 최초의 여성 아티스트였다.

동료가수 디온 워윅은 “그녀는 위대한 아티스트이자 절친한 친구였다”며 애도를 표했다.

인터넷 뉴스팀

추천! 인기기사
  • 칠레서 길이 6m 산갈치 잡혀… “대재앙 전조” 공포 확산
  • 간통 여성에 ‘죽을 때까지 돌팔매질’ 사형 선고…수단 판결
  • 인도 원숭이떼 또 아이 습격…생후 6개월 남아, 자택 3층서
  • 결혼한 친언니로 위장해 혼인신고 했다가 30년 만에 들통난
  • 감금에 채찍질까지…페루 마을서 마녀로 몰린 여성들
  • 여객기 180도 뒤집히며 불시착…탑승자 전원 생존 ‘모가디슈
  • 중국 사막서 산산조각 난 日 자위대 비행기?…위성사진 분석해
  • 남아공 ‘모델 집단성폭행’ 일파만파…불법체류자 140여명 체
  • “강물 그냥 마셔도 안전해” 벌컥 들이킨 인도 정치인 병원
  • 생방송 중 前부인 불 질러 살해…中 남성 공개 사형
  • 나우뉴스 CI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태평로1가)  |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