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화가 난다~!”…앵그리버드 닮은 교회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화가 난다~!”

마치 인기 모바일게임 ‘앵그리버드’를 닮은 교회가 인터넷을 통해 알려져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현지에서 ‘앵그리버드 교회’ 혹은 ‘치킨 교회’라는 별칭이 붙은 이 교회는 미국 플로리다주 템파베이 해변에 위치해 있다. 평소에도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해변에서 이 교회는 특이한 모양으로 단번에 명물로 떠올랐고 인터넷을 통해 전국적인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

실제로 동그란 창문은 눈으로, 작은 지붕은 부리로 보여 영락없는 새를 연상시키지만 놀라운 것은 의도적으로 건설한 것이 아니라는 것.


교회 측은 “지난 1944년 이 지역 어부들이 처음 교회를 만들었다.” 면서 “바다에서 일하는 어부들의 나침반 같은 역할을 위해 건설한 것으로 닭 같은 얼굴로 만들려 했던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교회 측은 그러나 사진을 찍기 위해 몰려드는 수많은 사람들이 싫지않은 표정이다.

교회 신도인 디 디 파커는 “우리 교회가 인터넷 상에서 그렇게 유명한지 몰랐다.” 면서 “모양이 어떻든 많은 사람들이 몰려와 사진 찍고 즐거워하는 모습에 행복하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