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중국통신] 배우 저우제룬 “내 취미는 이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화권 최고의 남자스타 저우제룬(周杰倫)이 스트레스를 푸는 방법으로 뜻밖에 ‘이발’을 꼽아 화제가 되고 있다.

화상왕(華商網) 24일 보도에 따르면 저우제룬은 현재 직접 제작에 참여한 영화 ‘천대’(天臺)의 개봉을 앞두고 있고 콘서트까지 열며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가운데 스태프들의 머리를 잘라주는 것이 최고의 취미생활이라고 밝혔다.

저우제룬은 타이완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콘서트 전에 스태프들을 불러모아 내가 직접 이발을 해줬다. 솜씨가 괜찮다”고 말하기도 했다.

저우제룬이 운영하는 기획사의 한 관계자도 “저우제룬은 다른 사람의 머리를 깎아 주는 것을 정말 좋아한다. 배운 적도 없이 스스로 익힌 솜씨”라며 “회사에 있으면 ‘머리 자를 때가 되었다’가 되었다면서 직접 깎아준다”고 소개했다.

중국통신원 홍진형 agatha_hong@aol.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