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캄아일랜드 ‘바다나무’, 한국아동복지시설연합회에 ‘러닝토이’ 기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린이 영어교육 전문 브랜드 ‘바다나무’(www.badanamu.com/kor)를 운영하는 ‘캄아일랜드㈜’(대표 로버츠 노르담 데이빗)는 지난 24일 한국아동복지시설연합회에 ‘러닝토이’(Learning Toys) 인형을 기증했다고 26일 밝혔다.

24일 오후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캄아일랜드 본사에서 진행된 러닝토이 기증행사는 캄아일랜드의 대표 로버츠 노르담 데이빗과 한국아동복지시설 연합회의 임직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국아동복지시설연합회는 급속한 시대변화에 발맞춰 아동복지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아동복지 사업의 활성화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노력을 진행하고 있는 비영리 법인체로 전국의 아동복지 시설을 후원 및 지원하고 있다.

캄아일랜드는 이번 기증 행사를 통해 자사의 러닝토이 인형 2,000개를 한국아동복지시설연합회에 기증했다. 기증된 인형은 소외된 아동들이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보낼 수 있도록 전국 80여곳의 아동 복지 기관에 전달됐다.

캄아일랜드 관계자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소외된 아동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고자 러닝토이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아이들이 러닝토이와 함께 보다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맞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캄아일랜드는 영어 교육 전문 기업으로 ‘바다나무’라는 브랜드로 널리 알려져 있다. 현재 잠실에 어학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을 이용한 영어교육 프로그램 및 교재, 어플리케이션과 캐릭터를 개발하고 있다.

이번에 기증된 러닝토이는 인형 뒷면에 부착된 NFC를 통해 바다나무의 교육용 어플리케이션과 태블릿 및 핸드폰과의 편리한 연동이 가능하도록 제작된 제품이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