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파도 속에 거대 식인상어가…아찔 순간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따사로운 햇볕이 드는 해안가에서 물놀이를 즐기다 갑자기 거대 식인상어를 마주친다면? 아마 온 몸이 얼어붙을 것이다. 그런데 최근 비슷한 상황이 포착된 사진이 공개돼 네티즌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미국 온라인 매체 허핑턴 포스트는 캘리포니아 해안가에서 서핑을 즐기는 소년 2명 뒤로 거대한 상어가 포착된 사진을 29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사진 촬영자는 캘리포니아에 거주 중인 준 에머슨으로 소년 2명은 아들 퀸(12)과 그의 친구였다. 참고로 해당 해안가는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근교의 맨해튼 비치였다.

당시 에머슨은 서핑을 즐기던 소년 2명을 촬영 중이었고 뒤로 몰려오는 파도에 대해서는 크게 신경 쓰지 않았다. 그런데 갑자기 아들인 퀸이 몰려오는 파도를 멍하니 바라보자 이상하게 생각한 그녀는 곧 파도 속에서 거대한 상어를 목격할 수 있었다.

다행히 아무 사고도 없었지만 그녀는 파도 속 상어가 거대 백상아리 일 것으로 추정했다. 최근 해당 해변에서 백상아리가 많이 목격됐기 때문이다.

에머슨은 “사진을 보고 당시 상황이 떠올라 아찔했다”며 “아들에게는 그 물체가 돌고래 일 것이라고 설명해 안심시켰다”고 밝혔다. 캘리포니아 해안경비대 역시 해당 사진을 보고 “백상아리일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실제로 캘리포니아 해안 일대에서는 백상아리, 청상아리 등 인간에게 포악한 상어들이 자주 나타나 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월에도 캘리포니아 훔볼트만 해상에서 서핑을 즐기던 45세 남성이 갑자기 나타난 백상아리에게 다리를 물어뜯긴 경우가 있었다.

사진=허핑턴포스트 캡처

조우상 기자 wscho@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