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센스

교육에도 옹고집이 있다!…한양전문학교 취업특화 프로젝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육교사’, ‘사회복지사’라는 단어가 다소 생소했던 2003년부터 유일하게 유아교육학과와 복지학과만을 개설하고 운영하였다는 것이 학교가 내세우는 단순하고 명료한 장점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꾸준하게 학교가 발전해 온 이유를 찾기 위해 학교관계자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인터뷰를 통해서 느낀 것은 유아와 복지분야 교육에 대한 학교의 자부심과 고집이었다.

한양전문학교(학교장 남정기)의 개교는 1992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최강 대한민국! 최강 한양에서’라는 목표 하에 설립된 학교는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한 줄기 빛이 되자”는 교육실천에서 볼 수 있듯이 학교를 구성하는 모든 것에 ‘사랑과 봉사’가 깊이 배어 있었다.

또한 학교교육의 특이점은 ‘교육과 취업을 하나로 본다’는 것이었다. 졸업예정자의 취업 활성화를 위해 올해부터는 취업특화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실천해 가고 있었다.

특히 재학생들 모두가 졸업시 국가자격증인 ‘보육교사 2급’, ‘사회복지사 2급’, ‘간호조무사’등을 취득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2년제와 3년제로 구성했고 민간자격증 취득을 강화하기 위해 방학에는 상설 자격증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즉 자격증으로 취업의 높은 벽을 허물고자 하는 것이라고 단순하지만 정확한 목표와 실천전략을 수립한 것이다.

이러한 유아교육, 복지 특성화와 취업특화프로젝트의 결과로 학교의 졸업생들은 전공분야 실질 취업률 97%를 달성했다. 올해부터는 취업률 100%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학교는 지난해 8월에 최강 교육환경 구축을 위해 신교사(校舍:학교의 건물)를 확보하고 최적의 교육서비스 제공을 위해 학생복지시설과 강의실, 실습실 등을 최신시설로 리모델링 했다. 이전 교사주변에는 도심형학교에서는 볼 수 없는 공원이 위치해 도심 속 자연형 캠퍼스를 구축했다는 자부심을 엿볼 수 있다.

한양전문학교 관계자는 “1992년부터 설립•운영한 학교만의 특성화교육과 취업특화프로젝트, 교사확보 등, 모든 인프라를 이용하여 국내 최초 유아교육•복지 특성화학교의 위상에 걸맞은 교육신념을 보여주었다”며 “유아교육과나 사회복지과, 보건행정과 간호복지과에 진학하고자 하는 예비대학생들이 학교를 통해 그 목적을 달성하기를 희망한다는 강한 메시지를 전달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한편 한양전문학교는 유아교육과, 사회복지과, 보건행정과, 간호복지과를 편제하고 현재 2015학년도 신입생 수시모집을 진행하고 있다. 아직 수시모집 초기임에도 많은 응시생이 입학지원서를 제출하고 있는 상황이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