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소변기 속 푸틴 얼굴…우크라이나 ‘반러’ 감정 격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크라이나의 한 인기 레스토랑에 푸틴 러시아 대통령 얼굴이 그려진 소변기가 등장했다고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25일 촬영된 사진 속 소변기에는 푸틴 대통령의 얼굴과 함께 “푸틴 후일로”(Putin Huilo)라고 쓰여진 스티커가 부착돼 있다.

스티커에 적힌 이 단어는 우크라이나에서 모욕적인 뜻으로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소변기는 우크라이나 리비우에 있는 한 유명 레스토랑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미 국방부의 한 고위 관계자는 우크라이나에 관한 푸틴 대통령의 군사 개입으로 우크라이나에서 민족주의 감정이 선동하고 있으며 그런 감정이 지역 일대에 확산하면 예측할 수 없는 위험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사진=ⓒAFPBBNEWS=NEWS1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