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아이폰6 구동 영상 속속 유출…헬스케어 앱 조작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애플이 오는 9일 공개할 것으로 알려진 아이폰6의 구동 영상이 속속 공개되고 있다.



6일 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루이지(瑞记, ID: zzray)로 알려진 남성이 아이폰6라고 주장하는 장치를 구동하는 영상을 공개한 직후, 중국 동영상사이트인 먀오파이(秒拍)에도 같은 아이폰6로 보이는 장치를 다루는 영상이 다수 게재됐다.

동영상 중에는 터치아이디(Touch ID)로 잠금 해제를 하거나 탑재가 예상되는 헬스케어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조작하는 모습도 담겨 있다.

터치아이디로 아이폰6를 잠금 해제하는 모습을 촬영한 영상에는 본체 뒷면의 모습이나 볼륨 버튼의 형태도 나타나 있는데 지금까지의 소문대로 뒷면에는 라인이 들어가 있고 볼륨 버튼은 수직 모양으로 변경돼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본체의 화면 크기는 4.7인치 모델로 보이며 한 화면에 나타낼 수 있는 앱은 한 줄 늘어 세로로 6개까지 채울 수 있다. 패스북 아이콘 역시 기존 모델의 아이콘에 크래딧 카드 아이콘이 첨가된 빨간 줄이 늘어난 총 4줄로 확인된다. 즉 신용카드 결제 기능이 추가되는 것은 거의 확실 시되고 있는 것이다.

헬스케어 앱을 조작하는 동영상에서는 앱에 정보를 매일 혹은 매주 등 사용자가 원하는 시점에 입력해 컨디션이나 수면 상태 등을 기록하고 관리할 수 있는 것도 확인되고 있지만, 웨어러블 기기인 아이워치와의 연동성에 대해서는 아직 분명하지 않다. 맥박 등의 정보는 아이폰만으로는 확인이 어려울 것이므로 모든 기능을 이용하려면 아이워치가 필요할 것이라는 게 애플 관련 매체들의 설명이다.

이번에 중국에서 속속 공개되고 있는 아이폰6 관련 영상들의 진위는 아직 알 수 없다. 오는 9일 애플 언론 행사 당일 공개될 아이폰6가 최근 유출되고 있는 이미지나 영상 속 모습과 똑같은지 비교해보는 것도 흥미로울 것이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