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화산과 오로라’가 만나는 환상적 장면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특유의 자연 광경을 뽐내는 '불과 얼음의 나라' 아이슬란드에서 자연의 두 '거물'이 만났다. 최근 아이슬란드 동부 바우르다르붕가 화산 인근 지역에 사는 한 주민이 화산을 배경으로 그 옆을 수놓은 오로라의 환상적인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주 촬영된 사진 속 화산은 8월 말 분출을 시작한 바우르다르붕가 화산이다. 불의 나라로 통할만큼 종종 화산이 터지는 아이슬란드는 이 때문에 많은 인적, 물적 피해가 발생하지만 자연이 빚어내는 풍경만큼은 할리우드 영화의 단골 로케이션 장소가 될 만큼 특별하다.



특히 아이슬란드의 가장 큰 볼거리는 단연 오로라다. 언제 어떤 모습으로 나타날지도 모르는 오로라를 보기 위해 전세계 여행객들이 줄을 이을 정도.

이 사진이 특별한 것은 쉽게 보기힘든 오로라와 화산이 나란히 한 컷에 잡혔기 때문이다. 여행 전문가인 조니 쿠퍼는 "아이슬란드는 북유럽 극지방에 위치해있어 자연 그 자체인 곳" 이라면서 "오로라가 언제 나타나고 화산이 언제까지 진행될 지 모르지만 운만 좋다면 이같은 장면을 목격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오로라는 태양표면 폭발로 우주공간으로부터 날아온 전기 입자가 지구자기(地球磁氣) 변화에 의해 고도 100∼500 km 상공에서 대기 중 산소분자와 충돌해서 생기는 방전현상이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