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남성’ 2개나 가진 희귀 남성 “1000명과 잠자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성'을 무려 2개나 가지고 있는 남자가 있다면 믿을 수 있을까?

최근 미국언론에 2개의 성기를 가진 남자의 사연이 알려져 화제에 올랐다. 신원을 공개하지 않은 이 남자는 특히 20여 년의 자기 삶을 돌아보는 책(My Life With Two Penises)도 출간할 예정이다.

화제의 남자는 스스로 '더블 헤더'로 부르는 한 미국 남자. 이 남자는 지난해 1월 인터넷 사이트 '야후'에 서비스되고 있는 묻고 답하는 코너에 처음 이같은 사실을 고백해 순식간에 큰 주목을 받았다. 이후 여러차례 언론의 관심을 받았으나 수면 위로 올라오지 않던 그는 책 출간에 맞춰 최근 '롤링스톤'과 인터뷰 하며 자신의 존재를 공식화 했다.



그는 "나의 비밀을 고백한지 1년이 다 되가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나에대해 궁금해 하고 있다" 면서 "나와 같은 증상으로 고통받는 사람을 위해 책을 내게 됐다"고 밝혔다.

그가 밝힌 증상은 학명으로 존재한다. 이음경체(二陰莖體, diphallia)라 불리는 증상이 바로 그것으로 전세계적으로 사례가 많지 않다. 특히 그처럼 여러개의 성기를 가지고 태어나는 경우 대부분 어린시절 제거수술을 하지만 그의 부모는 성기능을 잃을까 두려워 수술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살아오면서 성문제로 많은 고민도 하고 방황하면서 1000명의 남녀와 잠자리도 가졌다" 면서 "만약 영화 속 클라크가 자신이 슈퍼맨이라고 고백했다면 외롭지 않았겠지만 나는 그럴 수도 없는 처지" 라고 말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