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 세계에 대한민국과 강원도 알리는 ‘천년향’ 지난 2월 3일 첫 무대 열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18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개막이 초읽기에 들어간 가운데 ‘2018평창 문화올림픽’도 지난 3일 개막했다. 사진=천년향 공식 포스터.



2018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개막이 초읽기에 들어간 가운데 ‘2018평창 문화올림픽’도 지난 3일 개막했다.

그 시작은 ‘2018평창 문화올림픽 개막축제-잔칫날’로 오후 2시부터 강릉원주대 대운동장에서 펼쳐졌다. 이어 5일 오후 5시 테마공연 '천년향'이 강릉원주대 해람문화관에서 각국 대사들을 초대한 가운데 첫 선을 보인다.

이는 문화올림픽의 주제인 ‘영감’의 메시지를 담은 핵심작으로 전 세계인의 축제인 올림픽을 통해 대한민국과 강원도를 알리기 위해 기획된 작품이다. 강원도의 사계, 평화와 화합의 메시지를 담아내고,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비언어극으로 만들었다.

▲ ‘2018평창 문화올림픽 개막축제-잔칫날’로 오후 2시부터 강릉원주대 대운동장에서 펼쳐졌다. 이어 5일 오후 5시 테마공연 ‘천년향’이 강릉원주대 해람문화관에서 각국 대사들을 초대한 가운데 첫 선을 보인다. 사진=2018문화올림픽 천년향 공연 장면.



특히 전통적인 무대개념을 벗어나 관람객을 참여자로 끌어드리는 ‘이머시브’ 장르를 도입하고 객석과 무대의 경계를 허문 ‘탈 무대화’, ‘탈 공연화’를 추구하며 그동안 보지 못한 새로운 연출기법을 시도하고 있다.

또한 개막기념 이벤트로 4일부터 9일까지 예매자 선착순 500명에게 17일 진행되는 ‘K-POP월드페스타’의 특별석도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천년향'은 인간을 상징하는 달의 아이가 태양의 기운이 가장 강한 단옷날, 사람들과 즐거운 한 때를 보내다 인간들의 탐욕으로 폐허가 된 세상을 맞이하고 다시금 세상의 평화를 위해 신에게 기원을 한다는 이야기로 3일부터 24일까지 강릉원주대학교 해람문화관에서 진행된다.

예매는 티켓링크와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며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경기 또는 개·폐회식을 관람한 관람객에게는 30%의 할인을 제공한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