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솔직한 아이가 아버지에게 쓴 ‘감사의 편지’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족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계신 아버지에게 감사의 편지를 쓰는 아이. 왠지 기특하고 흐뭇한 광경이 아닐 수 없다. 아버지 역시 편지를 보면 일에 지친 피로감이 단번에 날아갈 것이다.

그런데 미국에 사는 한 어린이가 쓴 감사의 편지는 아이의 속마음이 고스란히 드러나 아버지는 물론 보는 모든 이들을 웃기고 말았다.



18일(현지시간) 미국 소셜사이트 래딧닷컴에는 한 사용자가 자신의 사촌 동생이 자신의 삼촌이자 그의 아버지에게 쓴 편지 내용을 촬영한 사진 한 장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편지 내용은 다음과 같다.

“아빠는 근면 성실한 분이세요. 세상을 더 좋은 곳으로 만드실 거에요. 그리고 만일 더 열심히 일하신다면 제가 원하는 그 게임을 사주실 수도 있어요”

아이의 편지는 아버지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면서도 게임을 사달라고 말하고 있지만, 게임을 사달라고 조르기 위해 감사의 편지를 쓴 듯싶다.

해당 게시물은 지금까지 2만 5000점 이상을 받았고 이미 여러 외신에 소개될 정도로 큰 관심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이것이 진정한 사랑이다”, “당근과 채찍 전략이다”, “아버지는 힘들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물론 해당 편지를 받았다는 실제 남성도 그 내용에 크게 웃고 가족뿐만 아니라 회사 동료들에게도 보여준 것으로 전해졌다.

참고로 아이가 말한 게임은 휴대용 게임기에 들어가는 한 종류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래딧닷컴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