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고든 정의 TECH+] 32코어가 1799달러…CPU 시장 가격파괴자 나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AMD 스레드리퍼 가격. 출처=AMD



AMD가 32코어 CPU인 스레드리퍼 2를 공개했을 때 가장 큰 관심사는 바로 가격이었습니다. 성능은 이미 나와 있는 12nm 공정 기반의 라이젠을 바탕으로 충분히 유추할 수 있기 때문에 남은 것은 가격이기 때문입니다. 공개 당시 대체적인 의견은 2000달러를 넘지 않으리라는 것이었습니다. 이렇게 많은 코어를 집적한 CPU는 어차피 저렴할 수 없습니다.

8코어 라이젠 CPU 4개가 하나의 CPU로 묶인 형태가 바로 32코어 스레드리퍼입니다. 패키징 가격을 고려할 때 32코어 스레드리퍼 2의 가격은 8코어 CPU 가격의 4배가 넘어야 합니다. 라이젠 7 2700X의 출시 가격이 329달러이니 1000달러는 훌쩍 넘으리라는 것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CPU 시장의 왕좌를 좀처럼 내놓지 않는 인텔에 도전하기 위해서는 상당히 경쟁력 있는 가격에 출시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가장 직접적인 경쟁자는 바로 인텔 코어 X 시리즈입니다. 18코어 i9-7980XE 익스트림 에디션의 가격은 1999달러이고 국내 출시가는 230만 원이 넘습니다.

당연히 일반적인 용도의 컴퓨터나 게임 용도의 컴퓨터보다는 여러 개의 코어가 필요한 전문적인 용도의 CPU입니다.(요즘에는 실시간으로 게임 방송을 하는 스트리머 같이 새로운 소비자도 다중 코어 CPU를 선호하긴 합니다) 이에 도전하는 스레드리퍼 2의 가격은 코어는 훨씬 많고 가격은 비슷하거나 더 저렴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결과적으로 스레드리퍼 2의 가격은 예상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았습니다. 32코어 2990WX 모델은 1799달러, 24코어 2970WX의 모델은 1299달러, 16코어 2950X 모델은 899달러, 그리고 12코어 2920X 모델은 649달러입니다. 스레드리퍼 최상위 32코어 모델 가격이 인텔의 16코어와 18코어 모델 사이에 위치하고 24코어 모델의 경우 인텔의 12코어와 14코어 제품 사이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16코어 스레드리퍼도 인텔의 10코어 제품인 i9-7900X의 980달러보다 저렴합니다.

따라서 워크스테이션용 고성능 CPU 시장에 거센 가격파괴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됩니다. 1세대 스레드리퍼 역시 999달러에 16코어 제품을 선보이면서 인텔을 압박했지만, 이번에는 압박의 정도가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아예 32코어 최고가 제품을 투입했기 때문입니다. (참고로 32/16코어 제품은 8월 13일부터, 24/12코어 제품은 10월부터 판매)

물론 인텔 역시 손 놓고 수수방관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인텔은 이미 28코어 CPU를 올해 안에 출시하겠다고 발표했고 지난 6월에는 28코어 CPU의 모든 코어를 5GHz로 작동시켜 사람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다만 구체적인 소비전력과 발열량은 공개하지 않았는데, 상식적으로 생각해도 실사용이 가능한 상황이 아니라 오버클럭 시연이었다고 보는 것이 맞을 것입니다.

아무튼 인텔이 아무리 코어 당 성능이 AMD보다 우수해도 18코어 CPU로는 32코어 CPU를 당해낼 방법이 없습니다. 28코어 CPU를 비슷한 가격에 내놓는 것 이외에 다른 방법이 없게 된 것입니다. 28코어면 현재 인텔이 생산하는 CPU 중 가장 많은 코어를 지닌 제품입니다.

그런데 매우 복잡하고 큰 CPU 제조 공정의 특성상 모든 코어를 에러 없이 만들기는 어렵습니다. 그래서 사실 28코어 CPU는 30코어 다이(die)에서 28개 코어를 사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비슷한 이유로 26,24,22,20코어 제품도 나올 수밖에 없습니다.



모두 28코어로 내놓을 수 없기 때문에 28코어를 내놓는다는 이야기는 결국 그 아래 제품도 같이 출시할 가능성이 커지는 것이고 지금 100만 원이 넘는 인텔 코어 X 시리즈 가격은 한 번 더 요동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결국 하위 제품의 가격도 줄줄이 조정해야 합니다. 이미 AMD는 상당히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고가 CPU 제품을 정리했기 때문에 이에 맞춰 대응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입니다.

사실 현재 일반 사용자가 8코어 이상의 CPU를 필요로 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따라서 32코어 CPU가 나오든 28코어 CPU가 나오든 크게 신경 쓸 일이 아닐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 때문에 보급형 CPU 가격이 내려간다면 반기지 않을 소비자는 없을 것입니다. 당장에 4/6/8코어 CPU 가격이 요동치지는 않겠지만, 이렇게 경쟁이 치열해지면 과거와 마찬가지로 전체적인 CPU 가격은 내려갈 것이고 성능은 좋아질 것입니다. CPU 업계의 다중 코어 경쟁이 모두에게 반가운 이유입니다.

고든 정 칼럼니스트 jjy0501@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