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여자가 남자보다 구체적 내용 더 잘 기억한다” (연구)

작성 2019.09.06 17:17 ㅣ 수정 2019.09.06 17: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 사진=123rf
“내가 그렇게 말했었잖아” 만일 여자친구나 아내가 이 같이 말하면 수긍하는 것이 좋을 듯하다. 자신이 했던 말의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여성이 남성보다 좀 더 기억을 잘하는 경향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근 스웨덴 카롤린스카연구소 연구진은 남녀의 기억에 관한 연구 수백 건을 분석해 이같은 결론에 이르렀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이는 여성이 남성보다 일화 기억을 좀 더 잘하기 때문으로 기억에 있어 언어적 과정이 관여하면 여성이 좀더 유리한 측면이 있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일화 기억은 지난주에 있었던 일이나 오늘 아침 반려동물이 밥을 먹었는지와 같이 개인적으로 경험한 사건과 관련해 의식해서 떠올리는 능력이다. 여기에는 단어와 텍스트, 사물 등이 포함된다. 또 여성은 얼굴을 기억하거나 냄새 같은 감각적 기억을 떠올리는 데 능숙하다.

반면 남성은 어떤 장소에서 다른 장소로 돌아가는 길을 찾거나 추상적인 이미지를 떠올리는 등 공간 처리와 관련한 정보를 기억하는 데 유리하다고 연구진은 덧붙였다.

이에 대해 연구 주저자로 참여한 마틴 아스페르홀름 연구원은 “이번 결과는 일화 기억에 관한 여성이 좀더 유리하며 기억해야 할 소재가 무엇이냐에 따라 남녀 차이가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연구는 1973년부터 2013년까지 40년간 시행된 관련 연구 617건을 메타 분석한 것이다. 조사 대상자는 총 123만 명이 넘는다.

연구진은 이번 연구를 통해 남녀의 인지적 차이는 작지만 남녀가 살면서 무언가를 기억할 때 어떤 부분을 더 중점적으로 인식하는지 새로운 의문을 제기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연구 결과는 미국심리학회(APA)가 발행하는 격월간 동료심사 학술지 ‘사이콜로지컬 불러틴’(Psychological Bulletin) 8월호에 실렸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이상한 성관계’ 강요한 남편…“부부 강간 아니다” 법원 판
  • 1살 아기 성폭행한 현직 경찰, ‘비겁한 변명’ 들어보니
  • 마라톤 대회서 상의 탈의하고 달린 女선수에 ‘극찬’ 쏟아진
  • 女 400명 성폭행하는 정치인 영상 ‘발칵’…“2900여개
  • 아내와 사별 후 장모와 결혼식 올린 인도 남성…“장인도 허락
  • 14세 소녀 강간·임신시킨 남성에 ‘물리적 거세’ 선고…“가
  • 비극적 순간…도망치는 8살 아이 뒤통수에 총 쏴 살해한 이스
  • “내가 남자라고?”…결혼 직전 ‘고환’ 발견한 20대 여성
  • “용의자 중 11살짜리도”…소년 12명, 14세 여학생 집단
  • 온몸에 철갑 두른 러 ‘거북전차’ 알고보니 전략 무기?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