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멀 일반

새끼 사자를 ‘납치’한 개코원숭이 포착…안타까운 결말

작성 2020.02.03 15:28 ㅣ 수정 2020.02.03 15:2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원숭이가 사자를 낚아챈 보기 드문 장면이 포착됐다. 남아프리카공화국 크루거국립공원 측은 1일(현지시간) 공원 내 사파리에서 개코원숭이 한 마리가 새끼 사자를 납치했다고 밝혔다.

이날 아침 크루거국립공원에서 가이드로 일하고 있는 커트 슐츠는 공원을 돌며 야생동물의 일상을 카메라에 담던 중, 안절부절못하는 개코원숭이 무리와 맞닥뜨렸다. 슐츠는 “개코원숭이들이 아침 일찍 먹이를 찾아 돌아다니는 것은 흔한 일이지만, 평소와 달리 우왕좌왕하는 분위기가 심상치 않았다”라고 말했다.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그 순간, 뜻밖의 장면이 눈앞에 펼쳐졌다. 개코원숭이 한 마리가 새끼 사자를 품에 안고 있었던 것. 사자를 입에 문 채 나무 위로 기어 올라간 원숭이는 마치 제 새끼를 돌보듯 사자를 품에 안고 털을 골라주기 시작했다. 원숭이가 사자를 보살피는 보기 드문 광경에 주변에 있던 다른 원숭이들도 술렁였고, 슐츠는 곧바로 카메라를 꺼내 들었다.

하지만 카메라에 담긴 실상은 생각과는 조금 달랐다. 슐츠는 “처음에는 암컷 원숭이가 길 잃은 새끼 사자를 지키고 있는 줄 알았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원숭이는 수컷이었고, 새끼 사자는 불안한 듯 버둥거리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사자는 안간힘을 써 원숭이의 손아귀에서 벗어나려 했지만 역부족이었다.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확대보기
▲ 사진=크루거국립공원, 디즈니애니메이션
그는 “20년간 사파리 가이드로 일했지만 개코원숭이, 그것도 수컷 개코원숭이가 포식자인 사자의 새끼를 데리고 있는 건 난생처음 봤다”라고 놀라워했다. 이어 “아마도 원숭이가 먹이를 찾아 어슬렁거리다 우연히 어미 사자가 숨겨놓은 새끼 사자를 발견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지언론은 새끼 사자를 끌어안은 개코원숭이가 디즈니만화 ‘라이온킹’에서 새끼 사자 ‘심바’를 품은 개코원숭이 ‘라피키’와 영락없이 닮았다고 입을 모았다. 그러나 만화와 달리 현실 속 라피키와 심바는 안타까운 최후를 맞이했다. 크루거국립공원 측은 원숭이에게 잡혔던 새끼 사자가 얼마 후 목숨을 잃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원숭이가 어떤 목적으로 새끼 사자를 '납치'했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유명 개그맨의 웃음 소재로 우리에게 친숙한 개코원숭이는 사실 사납기가 이를 데 없는 동물이다. 토끼는 물론 가젤이나 얼룩말까지 사냥하며 맹수로서의 면모를 과시하기도 한다. 2017년 동아프리카 초원에서는 ‘밀림의 왕’ 사자와 맞붙은 개코원숭이가 목격되기도 했다.

권윤희 기자 heeya@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17세 아내 참수해 머리 들고 다닌 이란 남편에 징역 8년
  • 교실서 유사 성행위 한 여교사 논란...상대는 교도소 남친
  • 치명적 맹독 가진 파란고리문어 中 훠궈집서 재료로…
  • 몸길이 120㎝ 넘어…‘멸종위기’ 거대 장어, 美 해변서 발
  • 앗 아군이네?…러시아군, ‘실수’로 용병 바그너 그룹 탱크
  • 5살 알비노 어린이, 머리·다리 잘린 채 발견…또 주술 목적
  • “푸틴 대통령, 올해 중 정계 은퇴 선언…후임자도 지정 완료
  • 네팔 여객기 추락 순간, 기내서 찍은 마지막 영상 보니
  • ‘우크라와 싸우기 싫다’는 러 바그너 용병들, 훈련병 보는
  • 우크라 병사 몸에 박힌 유탄을 ‘쏙’…폭발 위험에도 수술 성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