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뱃살좀 어떻게 해봐” 최진실 딸 최준희, 남친과 외제차 위에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남자친구와의 추억을 떠올렸다. 최준희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자친구가 쓴 글을 공유했다. 남자친구는 최준희에게 '이날은 우리가 처음 만난 날. 오늘은 너가 태어난 날. 앞으로 우리가 행복할 날. 우리는 하루하루 사랑하고 있는 나 날. 뭐래..아무튼 결론은 생일 축하한다고 아니 사랑한다고'라고 적었다. 특히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1억대의 벤츠 보닛 위에 앉아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겼다.



이에 최준희는 '맨날 맨날 고맙다. 그래도 귀여워'라며 '뱃살 좀 어떻게 해봐'라고 화답했다. 한편 최진실과 야구선수 조성민 사이에서 태어난 최준희는 이유비, 채수아 등이 소속된 소속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인 연예계 활동을 예고했다. 

나우뉴스부 연예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