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日’연예계 대모’ 와다아키코 “사와지리가 여왕입니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와지리가 무슨 여왕마마입니까?”

일본 연예계를 대표하는 가수 와다 아키코(和田アキ子·57)가 인기스타 사와지리 에리카(沢尻エリカ·21)에게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지난달 30일 TBS ‘앗코에세 맡기세요’(アッコにおまかせ)라는 방송프로그램에서 사와지리 에리카의 소식을 다룬 신문기사를 소개하다 따끔한 충고를 아끼지 않았던 것.

아키코는 영화 ‘클로즈드 노트’의 기자회견에서 주연배우인 사와지리 에리카가 팔짱을 끼고 성의없는 태도로 무대인사를 한 것에 대해 거침없이 지적했다.

또 아키코는 방송에서 “사와지리 에리카를 만난 적은 없지만 그녀를 만나면 ‘에리카 사마’(様·님)라고 불러드려야 하느냐?” 며 “왜 언론이 그녀에게 ‘사마’라는 호칭을 쓰는건가? 여왕마마라도 되는가?”라고 비꼬았다.

또 아키코와 함께 자리한 출연자들은 “기자들이 ‘영화를 찍으면서 에피소드는 없었느냐’는 질문에 사와지리는 귀찮은듯 ‘특별히 없다’라는 대답만 했다.”며 “그녀의 코멘트가 기자회견장을 차갑게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사와지리 에리카는 지난 2005년 후지TV 인기드라마 ‘1리터의 눈물’로 국내 팬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으며 오는 4일부터 열리는 제12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지자 국내팬들 사이에서도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TBS ‘앗코에게 맡기세요’ 캡처

나우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