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속살 드러낸 영화배우 이화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색즉시공 시즌2’ 촬영현장 공개행사가 지난달 28일 대구의 한 야외수영장에서 열렸다.

2년만에 연기를 재개한 영화배우 이화선의 비키니수영복 입은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보았다.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