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BS드라마 ‘아줌마가 간다’ 美 전역 방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의 일일 아침드라마 ‘아줌마가 간다’가 미국 메이저 케이블 채널을 통해 미국 전역에 방송된다.

’KBS 아메리카’는 오는 24일부터 컴캐스트 케이블 방송의 AZN-TV채널을 통해 ‘아줌마가 간다’가 첫 방영된다고 17일 밝혔다.

영어명은 ‘Here Comes Ajumma!’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4시30분(동부시간)부터 30분씩 주 5일 방영된다. ‘아줌마가 간다’는 남편에게 배신당한 한 주부가 억척스럽게 살아가는 일상을 담은 드라마로 지난 5월 19일 162회를 끝으로 종영됐다. 양정아, 이세창, 독고영재 등이 출연하며 영어 자막이 삽입되어 모든 미국인들이 함께 볼 수있다.

그간 케이블 채널을 통해 ‘겨울연가’ ‘대조영’ ‘황진이’ 등 미니시리즈가 방영된 적은 있었으나 일일드라마가 전국 케이블망으로 매일 방영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KBS 아메리카’ 측은 “한국의 일일 드라마가 미국 주요방송 채널을 통해 매일 방송된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미국땅에서의 한류확산을 기대할 수 있는 하는 좋은 기회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아줌마가 간다’는 일본에도 이미 수출돼 케이블 채널인 JCOM을 통해 지난 9월부터 일본 전역에서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 통신원 myungwlee@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