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1cm 비키니노출 ‘채영인의 발리에서 하룻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7일 오전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전 여성그룹 ‘레드삭스(RED SOX)’의 멤버 채영인(26)의 스타화보 촬영현장 공개 행사가 있었다.

발리에서 5박 6일동안 촬영한 스타화보집 ‘발리에서 하룻밤’은 채영인이 연기자로 변신하기 위해 선택한 첫번째 모험이다.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긴머리도 짧게 자르며 촬영에 임한 그녀는 섹시미의 극대화를 보여주기 위해 1cm의 비키니노출(치골과 골반이 드러나도록 입은 컷)을 화보에 담았다고 한다.

외모가 고소영을 닮아 친동생으로 오해받기도 한다는 그녀는 이제 가수가 아닌 연기자 채영인으로 홀로서기 위한 첫발걸음을 내딛고 조만간 CF와 TV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왕성한 활동을 할 예정이다.

채영인의 스타화보는 18일부터 SK텔레콤에서 감상할 수 있으며, KTF 및 LG텔레콤에서도 곧 오픈할 예정이다.

[관련기사]솔비의 ‘비키니 칵테일’

[관련기사]10Kg 변신,글래머로 돌아온 이희진

[관련기사]아름다움속의 섹시미녀 “정다혜”

[관련기사]보일락 말락,스타화보 ‘서영’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