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3m높이 거대 ‘목조 관음상’ 中서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중국 구이저우(貴州)성 구이양(貴陽)시에서 거대 목조 관음상(觀音像· 관세음보살의 상)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구이양시의 한 수집가가 공개한 이 목조 관음상은 높이 3m, 무게 1.86t의 거대한 크기로 2000년 된 녹나무(색과 결이 고와 건축의 내장재로 많이 쓰이는 나무)한 그루를 통째로 깎아져 그 가치가 매우 높다.

이 목조상의 관음보살은 연꽃 위에서 승려들이 손을 씻을 때 쓰는 그릇을 들고 있는 형상이며 녹나무의 뿌리부분을 통째로 살려서 만든 하단은 생생한 나무결의 모습으로 자연의 미를 엿볼 수 있다.

또 관음상의 좌측 머리부분에는 봉황의 형상을, 오른쪽에는 반야바라밀다심경(般若波羅蜜多心經)을 섬세하게 조각해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

특히 관음상의 주위에는 나무에서 나오는 은은한 향기가 퍼져 이 목조상의 가치를 더욱 높이고 있다.

목조 전문가들은 “이렇게 큰 재료와 섬세한 조각솜씨 그리고 양호한 보존상태를 가진 목조 관음상은 전 세계 어디에서도 보기 힘들 것”이라며 극찬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