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로고 변신!” 해외 포털사이트는 할로윈 축제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터넷도 할로윈 축제!

서양인들에게 매년 10월 31일 밤 할로윈 축제는 주요 행사 중 하나다.

할로윈을 맞아 해외 주요 사이트들은 로고와 메인페이지를 호박과 귀여운 유령 그림 등으로 꾸미면서 한껏 할로윈 분위기를 내고 있다.

UCC사이트 유튜브(YouTube.com)는 로고 글자 ‘Tube’의 검은 배경을 할로윈의 상징인 호박으로 바꿨다. 또 할로윈 관련 동영상을 주요 동영상으로 메인 화면에 노출시켜 분위기를 전했다.

이슈에 맞춰 ‘깜짝 로고’를 선보이는 것으로 유명한 구글도 할로윈을 맞아 특별한 로고를 전면에 내세웠다. 어두운 집을 배경으로 액자와 계단을 응용한 구글의 로고를 흐릿하게 써서 음산한 느낌을 실었다.

포털 사이트 ‘야후’(Yahoo.com)와 ‘AOL.com’ 등도 할로윈 분위기에 맞춰 사이트를 꾸몄다.

야후는 해골 강아지와 앙상한 나무로, AOL은 호박 넝쿨로 각각 고유의 로고 주변을 장식하는 한편 검색 페이지에 할로윈 이미지를 넣어 축제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사진=위에서 부터 구글, 유튜브, AOL, 야후 로고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