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해외팬들 “아이비 빨리 돌아오기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믿을 수 없는 일” “아이비 힘을 내세요!”

전 애인의 ‘동영상 협박’ 사건 여파로 모든 활동을 중단한 아이비에게 해외팬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아이비는 전 애인 유모씨로부터 협박을 받아온 사실이 밝혀지면서 극도의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속사 팬텀 엔터테인먼트는 2일 기자회견을 통해 아이비의 무기한 활동 중단을 발표했고 현재 그녀는 모든 연락을 끊은 채 집에서 칩거중이다.

영어권 한류 커뮤니티 ‘숨피’(soompi.com)의 아이비 관련 게시판에는 이번 사건에 대한 해외네티즌들의 의견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대부분 “믿고싶지 않다.” 며 “잘 이겨내고 다시 돌아오기를 바란다.”는 내용으로 아이비를 응원했다.

네티즌 ‘xman150’은 “그녀는 변함없이 뛰어난 가수다. 앞으로도 계속 그녀를 응원하겠다.”는 댓글을 올렸고 ‘knickstorm’은 “백지영 사건을 기억한다.”며 “잘 처리 되서 그때처럼 한동안 공백기를 갖게 되는 일이 없기를”이라는 바람을 적었다.

또 많은 팬들이 아이비의 생일(11월 7일)이 가까운 시기에 이런 일이 생긴 것을 안타까워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시간이 흐를수록 잘못된 억측들이 생긴다. 소속사는 차라리 아이비에게 직접 해명하도록 해라.”(lovelybelle)며 아이비가 공개석상에 나오기를 바란다는 의견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국내에서는 전 애인 유씨가 구속된 상태에서 가수 H를 사이에 둔 이른바 ‘양다리 논란’이 불거지면서 아이비는 도 넘는 악플에도 시달리고 있는 상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