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해외 피겨팬들 “김연아는 스포츠 예술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연아는 스포츠 예술인!”

해외 피겨 스케이트 팬들이 올시즌 그랑프리 3차 대회에서 완벽에 가까운 연기를 선보이며 우승을 차지한 김연아(17ㆍ군포 수리고)에게 찬사를 아끼지 않고 있다.

팬들은 특히 뮤지컬 ‘미스 사이공’의 음악에 맞춰 돋보이는 연기를 펼친 김연아에 대해 ‘스포츠 예술인’이라며 높게 평가했다.

해외 피겨 스케이트 전문사이트인 ‘골든 스케이트’(goldenskate.com)와 공연 영상이 올려진 UCC사이트 유튜브(YouTube.com)에는 김연아를 응원하는 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 ‘christinaskater’는 “김연아는 엄청난 선수다. 그녀의 음악성은 놀라울 따름”이라며 감탄했고 ‘isakdinesen’은 “아름다웠다. 드라마틱하고 감정이 살아있는 연기”라는 찬사를 보냈다. 또 ‘windinme’는 “경기가 아니라 뮤지컬을 본 것 같다.”며 “그녀는 우리 시대 피겨스케이트 아이콘”이라고 극찬했다.

그러나 몇몇 네티즌들은 “개인적으로 작년 프로그램이 더 좋았다.”며 새로운 프로그램에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김연아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발표한 여자 싱글 랭킹에서 3493점으로 2위를 차지하며 라이벌인 일본의 아사다 마오(3611점)를 추격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