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맨유팬들 “박지성 복귀…가장 반가운 소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팬들이 박지성의 복귀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지난달 24일 1군에 합류한 박지성이 오는 23일 에버튼과의 홈경기에 출전할 것으로 알려지자 맨유의 팬사이트 ‘레드카페’(www.redcafe.net)에는 박지성의 복귀에 관한 팬들의 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근래에 가장 반가운 소식”이라며 박지성에 대한 반가움과 큰 기대를 나타냈다.

네티즌 ‘Justin’은 “남은 벅찬 일정을 소화할 수 있는 힘이 생겼다.”고 적었고 ‘rockerlad’는 “최고의 선수는 아니지만 확실한 역할을 해주는 선수. 팀에 뭔가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 ‘notiboiboi’는 “결정력이 아쉬운 선수지만 정확한 때에 정확한 장소를 선점하는 선수”라며 “빠른 복귀골을 기대한다.”고 응원했다.

그러나 한 네티즌이 “변변치 못한 박지성이 돌아올 뿐. 기대하지 않는다.”는 의견을 올렸다가 “축구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거나, 리버풀의 팬이거나 둘 중 하나일 듯”(Classy Cannon)이라는 비난댓글이 이어졌다.

박지성의 복귀를 기대하기는 맨유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도 마찬가지다.



퍼거슨 감독은 ‘맨유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박지성은 대단히 뛰어난 젊은 선수”라며 “그의 복귀가 팀에 엄청난 도움이 될 것”이라는 기대를 밝혔다. 또 “박지성은 공격에 많은 옵션을 제공하는 선수”라며 다양한 임무를 맡길 뜻을 내비쳤다.

사진=맨유 팬사이트 ‘레드카페’ 캡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