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오사카 도심에 74m 수직낙하 놀이기구 오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거리 한복판에 놀이기구가?

최근 일본 오사카(大阪) 거리 한복판에 74m 높이의 수직낙하 놀이기구가 설치돼 새로운 관광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건물 외벽에 설치된 일명 ‘절규머신’(絶叫マシン) 놀이기구는 지난 13일 오픈한 한 복합레저시설 중 하나로 6인승의 곤돌라가 초속 22m의 속도로 지상 12층 높이를 수직낙하한다. 요금은 1000엔(한화 약 8200원).

이 복합레저시설에는 수직낙하 놀이기구 이외에도 관람차와 파칭코 게임센터 그리고 음식점 등이 들어서 있다.

이날 놀이기구 첫 시승식에 참여한 호시노 아키(ほしのあき)는 “생각했던 것보다 높아서 무서웠지만 경치가 좋았다.”며 “곤돌라를 타고 내려올 때 흥분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요미우리신문·아사히신문 인터넷판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