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엑스재팬’ 올 봄 도쿄돔서 부활콘서트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의 전설적인 록밴드 ‘엑스재팬’(이하 X-JAPAN)이 해체 10년만의 컴백무대를 도쿄돔에서 열 계획이다.

일본 스포니치는 16일 “재결성한 록밴드 X-JAPAN의 콘서트가 도쿄돔에서 개최된다.” 며 ”요시키(YOSHIKI·리더, 드럼, 피아노)가 오는 20일 기자회견을 통해 정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기자회견 당일에는 지난 98년 33살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 히데(기타리스트)를 제외한 4명의 멤버(요시키·토시·파타·히스)가 모두 등장할 것으로 알려졌다.

부활 콘서트가 열리게 될 도쿄돔은 지난 97년 X-JAPAN이 해체 직전 마지막으로 콘서트를 연 장소. 2일간 열리게 될 이번 콘서트에는 팬 10만명이 모일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X-JAPAN은 지난해 10월 신곡 ‘I.V.’ 프로모션 비디오의 촬영 현장을 팬에게 공개하면서 본격적인 음악 활동을 재개했다.



또 지난 13일 요시키가 특별게스트로 출연한 니혼TV 방송프로그램은 순간 최고시청률 28.4%까지 치솟아 ‘시청률을 잡으려면 X-JAPAN을 노려라’는 말이 나돌고 있다.

한편 보컬 토시(Toshi)는 오는 22일 오후 8시 대학로 아트홀 스타시티에서 처음으로 단독 내한공연을 가져 한국팬들에게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