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엑스재팬’ 신곡 공개…10년만의 부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에도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일본의 전설적인 록밴드 ‘엑스재팬’(X-JAPAN)이 10년만에 컴백한다.

일본 스포츠닛폰은 18일 “지난 97년 해체한 엑스재팬이 오는 22일 신곡 프로모션비디오(이하 PV) 촬영을 팬들에게 공개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엑스재팬의 신곡 PV촬영장에는 지난 98년 33살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 기타리스트 히데를 제외한 4명의 멤버들(요시키·토시·파타·히스)이 모이게 된다. 마지막 무대였던 지난 97년 ‘NHK 홍백가합전’이래 10년만에 처음 함께하는 무대라 그 의미가 남다르다는 평이다.

이번 촬영은 도쿄 오다이바(台場)의 아쿠아시티 옥상에서 진행되며 4명의 멤버들의 연주가 거대 전광판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신곡 타이틀은 ‘I.V.’로 이미 미국영화 ‘SAW’(쏘우)의 최신판 ‘SAW4’에 테마곡으로 결정되었다.

요시키가 작사·작곡한 신곡 ‘I.V.’에는 생전의 히데가 남긴 미 발표된 기타음이 더해져 팬들의 향수를 자극한다. CD의 가격은 아직 미정이며 향후 라이브콘서트도 열리게 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